기사최종편집일 2018-05-28 10:2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영화

'탐정: 리턴즈' 이언희 감독 "인생의 즐거움 위해 놓칠 수 없던 작품"

기사입력 2018.05.17 10:53 / 기사수정 2018.05.17 11:52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이언희 감독이 '탐정: 리턴즈'를 연출한 소감을 전했다.

17일 서울 강남구 압구정CGV에서 영화 '탐정: 리턴즈'(감독 이언희)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이언희 감독과 배우 권상우, 성동일, 이광수가 참석했다.

2016년 '미씽: 사라진 여자' 연출로 호평받았던 이언희 감독은 '탐정: 리턴즈'로 다시 메가폰을 잡았다.

이날 이언희 감독은 '전작이 흥행 영화였는데, 부담감은 없었냐'는 질문에 "물론 부담은 항상 있다. 특히 이번에는 전작이 좋았기 때문에 더욱 부담스러웠지만, 그러면서도 재미있을 것 같았다"고 말했다.

이어 "이 작품은 재미를 위해서, 또 제 인생의 즐거움을 위해서 놓칠 수 없었다. 세 분(권상우, 성동일, 이광수)의 모습을 보는데, 저도 놀랄 정도로 너무나 웃게 되더라. 부끄러울 정도로 행복했다"고 덧붙였다.

'탐정: 리턴즈'는 셜록 덕후 만화방 주인 강대만(권상우 분)과 레전드 형사 노태수(성동일)가 탐정사무소를 개업, 전직 사이버수사대 에이스 여치(이광수)를 영입해 사건을 파헤치는 코믹범죄추리극. 6월 13일 개봉한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 서예진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