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4-26 00:5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공식입장] 유진♥기태영 둘째 임신 "4개월 차…가을 출산 예정"

기사입력 2018.04.17 13:21 / 기사수정 2018.04.17 13:22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배우 유진과 기태영이 두 아이의 부모가 된다.

17일 유진 소속사 관계자는 엑스포츠뉴스에 "유진이 현재 임신 중이다. 4개월 차이며 가을에 출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기태영 유진 부부는 MBC 드라마 '인연 만들기'에서 호흡을 맞춘 뒤 연인으로 발전, 2011년 7월 결혼했다. 2015년 딸 로희를 낳았고 이후 KBS 2TV 육아예능프로그램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해 달달한 가족애를 과시했다. 이어 3년 만에 둘째를 임신, 행복한 나날을 보내고 있다.

유진은 26일 첫 방송하는 SBS플러스 '여자플러스 시즌2' MC를 맡았다. 기태영은 휴식을 취하며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