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4-23 00:2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전일야화] '동상이몽2' 고백 못한 인교진♥고백 기다린 소이현 '러브스토리 공개'

기사입력 2018.04.17 00:52 / 기사수정 2018.04.17 01:10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배우 인교진-소이현 부부의 러브스토리가 공개됐다.

16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인교진-소이현 부부의 벚꽃 여행기가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이날 인교진과 소이현은 벚꽃 나무 아래 앉아 과거 첫만남 당시를 떠올렸다. 두 사람은 연습생 신분으로 오디션을 보러 가는 날 차 안에서 처음 만난 것으로 드러났다.

소이현은 당시 인교진의 첫인상에 대해 "잘생겼다. 그런데 되게 차갑다"며 갑자기 "오빠 나 좋아했잖아"라고 말했다. 인교진은 당시 소이현을 좋아한 것을 인정하며 "그런데 왜 모르는 척했느냐"고 물었다. 소이현은 모르는 척한 게 아니라 인교진의 고백을 기다리고 있던 것이었다.

그 시절 인교진과 소이현은 서로 호감이 있었지만 사귀는 관계로 발전하지 않으면서 10년 동안 남매처럼 변하게 된 사연이 있었다. 그렇게 두 사람은 친구 사이로 10년을 보냈다.



인교진은 소이현을 향한 고백이 늦어진 이유를 털어놨다. 함께 연습생 생활을 했던 소이현이 먼저 연기자로 자리매김하며 상대적으로 초라함을 느꼈기 때문이었다.

인교진은 "멋진 사람이고 싶고 잘되고 싶었다. 같이 데뷔해서 연기하는데 어느 순간 자기가 일로서는 쳐다볼 수 없는 사람이 됐더라. 난 그냥 그 나물에 그 밥처럼 똑같은 촬영을 하고. 초라해져. 그러다 보니 감히 섣부르게 내가 호감 있다고 해서 호감 표현할 수 있는 상대가 아니더라. 내 스스로 그렇게 판단했다"고 털어놨다.

소이현은 처음 듣는 인교진의 속 얘기였다. 소이현은 인교진에게  "난 한 번도 그렇게 생각한 적 없다. 나한테 오빠는 늘 멋지고 괜찮은 사람인 거야. 오빠는 나한테 멋진 사람 좋은 사람인 거지"라고 자신감을 불어넣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