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4-22 11:4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공식입장] 정준호 측 "정계진출? 사실 무근…연락 받은 적도 없어"

기사입력 2018.04.16 20:00 / 기사수정 2018.04.16 20:05



[엑스포츠뉴스 이아영 기자] 배우 정준호 측이 자유한국당 입당 및 6·13 재보궐선거 출마 등 정계 진출에 관련된 루머에 '사실 무근'이라고 못박았다.

16일 정준호의 소속사 관계자는 "정계 진출은 사실무근이다. 연락 받은 것도 없고 정준호로부터 그런 이야기를 들은 적도 없다"고 엑스포츠뉴스에 밝혔다.

정준호가 정치를 해보고 싶다고 말한 바 있고, 정준호의 고향인 충남에 보궐선거가 진행되고, 출연 예정이던 MBC 드라마 '이별이 떠났다'에서 돌연 하차하면서 소문이 사실처럼 번진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이별이 떠났다' 하차와 관련해서는 "사업 때문에 스케줄이 안 맞아서"라며 "스케줄 조율이 안 돼서 하차하게 됐다. 정계 쪽과는 전혀 관련이 없다"고 해명했다.

lyy@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