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4-24 13:3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시골경찰3' 이청아 "첫 직장, 배우로서 겪지 못한 삶 경험"

기사입력 2018.04.16 13:57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배우 이청아가 ‘시골경찰3’에 합류한 소감을 밝혔다.

이청아는 16일 서울 서초구 더리버사이드 호텔 토파즈홀에서 진행된 MBC에브리원 ‘시골경찰3’ 제작발표회에서 "첫 등장에서 순탄치 않았다. 비 바람이 불어서 예능의 길은 쉽지 않구나 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청아는 "지난 시즌을 따뜻하게 본 시청자였는데 이렇게 불러줬다. 오라버니들과 시골에서 힐링했는데 첫 직장이기도 하다. 정식으로 임명 받고 파출소에서 일하는 경찰과 호흡했다. 배우로서 겪지 못한 삶을 살면서 많이 도움을 받았다. 떨리지만 즐겁게 따뜻하게 지켜봐줬으면 좋겠다"고 이야기했다.

‘시골경찰’은 연예인들이 직접 시골 치안센터의 순경으로 생활하며 모든 민원을 처리해 나가는 모습을 담는 리얼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시즌3에는 신현준, 이정진, 오대환, 이청아가 출연한다. 6년 만에 리얼리티에 출연한 이청아는 최초의 여성 순경으로 활약한다.

시즌 1의 전라북도 진주, 시즌2 경상북도 영주에 이어 시즌3은 울릉도의 섬마을이다. 아름다운 풍광과 함께 어촌에서 발생하는 새로운 민원을 처리해 나간다. 사건 사고 없는 평화로운 마을에서 순경이 된 스타들이 주민들과 함께 생활하며 어떤 에피소드를 쌓을지 주목된다.

16일 오후 8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박지영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