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7-19 00:2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쿤·루카스·정우가 밝힌 NCT 합류 소감 "기존 멤버들이 잘 도와줘"

기사입력 2018.03.14 16:03



[엑스포츠뉴스 전원 기자] 초대형 프로젝트 NCT가 쿤, 정우, 루카스가 합류 소감에 대해 입을 열었다. 

14일 오후 서울 성북구 안암동 고려대학교 화정체육관에서 'NCT 2018 EMPATHY SHOWCASE'가 열렸다.

새 멤버로 합류하게 된 루카스, 쿤, 정우는 설레는 소감을 전했다. 우선 정우는 "비행기를 처음 타고 우크라이나에도 처음 가봤다. 형들이 신발을 벗고 비행기를 타는 거라고 놀리기도 했다"고 말했다. 

루카스는 "처음에 데뷔할 땐 너무 떨렸다. 그런데 형들이 다 도와줘서 좋았다. 뮤직비디오 찍을 때 밥을 너무 많이 먹어 얼굴이 부어 아쉽다"고 고백했다. 

이어 쿤은 "뮤직비디오 촬영을 하며 V라이브를 많이 했다. 그때 형들, 친구들, 동생들이 모르는 것을 많이 알려줬다. 너무 감사하다. 옛날에 멤버들과 활동할 때는 노래만 불렀는데 이번엔 나에게 너무 새로운 느낌이라 더 열심히 하고 싶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오후 6시 발매되는 'NCT 2018'은 멤버 18명이 참여, NCT 127, NCT U, NCT DREAM 등 NCT의 다채로운 구성과 매력을 하나의 앨범 안에서 모두 만날 수 있는 초대형 프로젝트다. 

won@xportsnews.com / 사진=서예진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