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7-17 00:3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같이 살래요' 이상우 "김소연, 같이 대본 자주 맞춰줘…연기하기 수월"

기사입력 2018.03.14 14:11 / 기사수정 2018.03.14 14:59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이상우가 드라마를 준비하며 아내 김소연에게 도움을 받고 있다고 전했다.

14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서울 셀레나홀에서 KBS 2TV 새 주말드라마 '같이 살래요'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윤창범 PD와 배우 유동근, 장미희, 한지혜, 이상우, 박선영, 여회현, 금새록이 참석했다.

이상우는 '같이 살래요'에서 내과전문의 정은태 역을 연기한다.

이날 이상우는 연기자 동료이자 아내인 김소연에게 연기를 준비할 때 도움을 받는 부분이 있느냐는 물음에 "김소연 씨가 '같이 살래요' 대본을 같이 자주 맞춰준다. 열심히 잘 하라고 하더라"며 웃었다.

또 "잘 맞춰주는 사람이 집에 있으니까, 연기하는데 좀 더 수월한 것 같다"고 웃었다.

'같이 살래요'는 수제화 장인 효섭네 4남매에게 빌딩주 로또 새엄마가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오는 17일 오후 7시 55분 첫 방송.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 박지영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