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7-18 08:0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불타는 청춘' 닭곰탕 먹은 멤버들, 임성은 삼계탕에 당황 "또?"

기사입력 2018.03.13 23:41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불청' 멤버들이 임성은의 삼계탕에 당황했다.

13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임성은이 깜짝 등장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임성은은 멤버들을 위한 모닝엔젤로 나타나 마을회관에서 한방삼계탕 요리에 나섰다.

임성은은 멤버들의 원기회복을 위해 황기, 능이버섯 등에 1인 1닭을 할 수 있도록 닭을 10마리나 넣었다.

김과규는 물을 뜨려고 마을회관으로 내려왔다가 임성은이 준비하고 있는 삼계탕을 보고 놀랐다. 이어 내려온 양익준 역시 표정이 좋지만은 않았다.

전날 밤 저녁식사로 닭곰탕을 먹었기 때문. 다른 멤버들 역시 또 닭을 먹어야 하는 상황에 크게 당황했다.

김국진이 나서 "닭 먹었을 때는 닭으로 풀어줘야 한다"고 말했다. 멤버들은 상황을 잘 정리한 김국진의 센스만점 한마디에 "역시 국민 MC다"라고 입을 모았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