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6-25 17:1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성추행' 이윤택 연출가, 연희단거리패 예술감독직 물러나

기사입력 2018.02.15 22:17 / 기사수정 2018.02.15 22:20



[엑스포츠뉴스 임지연 기자] 과거 극단 직원을 성추행한 사실이 드러난 연극 연출가 이윤택이 희단거리패 예술감독직에서 물러났다.

연희단거리패는 15일 공식 페이스북에 "이윤택 연출가와 관련된 불미스러운 사건에 대해 죄송하며 고개 숙여 사과한다"며 "이윤택 연출은 예술감독직에서 모두 물러났다"고 전했다.

이어 "연희단거리패 선배 단원들은 깊은 성찰의 시간을 보내고 있으며 피해자들이 극단 안에서 보호받지 못하고 상처를 받았다는 점에서 극단의 선배들도 책임을 피할 수 없을 것이며 이번 사태에 대해 마음 깊이 반성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연희단거리패는 페이스북을 통해 "지난날을 반성하고 모든 걸 내려놓고 근신하겠다"는 글로 이번 사건을 사과했으나, 비판이 이어지자 해당 글을 삭제한 바 있다.

이윤택 예술감독의 과거 성추행 사실은 극단 미인 김수희 대표의 폭로로 시작했다. 김 대표는 과거 이윤택 연출로부터 성추행을 당했다고 폭로하며 "이제라도 이 이야기를 해서 용기를 낸 분들께 힘을 보태는 것이 많은 후배 앞에서 부끄럽지 않은 선배가 될 방법이라고 생각한다"고 '미투운동' 동참 이유를 밝혔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연희단거리패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