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6-20 12:5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추리의 여왕2' 권상우부터 김현숙까지, 단체 포스터 최초 공개

기사입력 2018.02.15 16:17 / 기사수정 2018.02.15 16:17



[엑스포츠뉴스 김선우 기자] 지상파 최초 동일한 주연 배우가 출연하는 시즌제 드라마 ‘추리의 여왕 시즌2’의 최정예 군단이 공개됐다.

오는 28일 첫 방송을 앞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추리의 여왕 시즌2’가 역대급 추리 어벤져스의 탄생을 알리는 단체 포스터를 공개, 예비 시청자들의 설렘이 고조되고 있다.

15일 공개된 단체 포스터에서는 ‘추리의 여왕 시즌1’의 최강 콤비 권상우(하완승 역), 최강희(유설옥)를 비롯 다시 한 번 이들과 합을 맞추게 된 박병은(우성하), 김현숙(김경미)과 더불어 시즌2의 뉴페이스 이다희(정희연)까지 가세, 더욱 신선하고 막강해진 추리 군단을 만나볼 수 있다.

특히 포스터 단 한 컷만으로도 다섯 명의 각기 다른 개성이 드러나 있어 눈길을 잡아끈다. 권총을 손에 쥔 권상우는 한층 더 짙어진 카리스마로 압도적인 아우라를 뿜어내고 있으며 최강희의 예리한 눈빛에서 명불허전 ‘추리퀸’다운 독보적 추리 감각을 느끼게 한다.

이어 이다희가 특유의 고혹적인 분위기로 매력을 발산하고 있는 가운데 박병은은 들고 있는 펜처럼 날카로운 수사 의지가 엿보이고 있다. 여기에 과학수사 장비와 한 몸이 된 김현숙은 사건현장에서 털 끝 하나라도 놓치지 않겠다는 다부진 각오가 전해져 흥미를 배가 시킨다.

또한 이렇게 모인 추리 어벤져스 다섯 명은 마치 사건이 발생하면 언제든지 바로 뛰어나갈 준비 태세를 갖춰 긴장감을 더한다. 뿐만 아니라 포스터 배경에 새겨진 숫자 2는 시즌2의 ‘2’이자 뉴(NEW) 시즌의 시작을 대대적으로 알리며 과연 이번에는 어떤 오감 짜릿한 에피소드들이 펼쳐질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추리의 여왕 시즌2’ 제작진은 “시즌1이 추리 콤비였다면 시즌2는 추리 군단이다”라며 “추리에 일가견이 있는 멤버들과 새로운 인물이 모인만큼 시즌1과는 또 다른 스펙터클한 전개가 펼쳐질 예정이니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 드린다”고 전해 본방송을 기다려지게 한다.

28일 오후 10시 첫 방송.

sunwoo617@xportsnews.com / 사진 = '추리의 여왕 시즌2' 문전사, 에이스토리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