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2-20 14:2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2018 가온차트] 악동뮤지션·트와이스·아이유, 올해의 가수 음원부문 수상

기사입력 2018.02.14 19:21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악동뮤지션, 트와이스, 아이유가 올해의 가수 디지털 음원 부문 수상 영예를 안았다.

14일 오후 서울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제7회 가온차트 뮤직 어워즈'가 열렸다.

이날 올해의 가수 디지털 음원 부문상 1월은 악동뮤지션의 '오랜날 오랜밤'이 차지했다. 오빠 이찬혁의 군입대로 인해 홀로 무대에 오른 이수현은 "지난해 '오랜날 오랜밤'으로 사랑주셔서 감사하다. 오랫동안 20년, 30년 동안 좋은 음악, 좋은 메시지로 여러분께 다가가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2월은 트와이스의 '낙낙', 3월은 아이유의 '밤편지'가 수상했고, 이들은 팬들에게 수상의 영광을 돌렸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V라이브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