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2-19 16:4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종합] "기승전 우수르"…'주간아' 세븐틴, 절대권력 우지 몰이

기사입력 2018.02.14 18:50


[엑스포츠뉴스 전원 기자] 보이그룹 세븐틴이 '우지 몰이'에 빠졌다. 

14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는 세븐틴이 출연했다.

최근 스페셜 앨범 신곡 '고맙다'를 발표하며 활동중인 세븐틴은 이날 '설 선물'이란 명목 하에 '주간아이돌' 게스트로 초청됐다.  

특히 승관은 최근 활약했던 MBC '복면가왕'에 대해 "주변에서 많이 알아봐주셨다. 너무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정형돈 역시 "너무 잘해서 놀랐다"고 극찬했다. 

세븐틴 내에서 곡 작업을 도맡아 하고 있는 우지는 막강한 권력을 자랑했다. 정형돈 역시 우지의 천재적인 능력을 가지고  놀려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우지는 래퍼들에게 시험 형식으로 가사를 주문하기도 한다고. 그럼에도 불구하고 래퍼 라인은 우지에게 불만을 갖지 않았다. 조슈아 역시 "우지는 사랑"이라며 아부해 눈길을 끌었다. 

약 8개월만에 '주간아이돌'을 방문한 세븐틴은 이날 처음으로 '마법의 안무' 코너에 도전했다. 여기서도 우지가 멤버들을 리드했다. 정한은 "우지가 박자 감각이 좋다"고 강조했다. 다행히 세븐틴은 화려한 안무를 AOA '심쿵해'에 맞춰 완벽하게 선보여 박수를 받았다. 

이어 한복으로 갈아입은 세븐틴은 '불판 위의 아이돌' 코너를 통해 한우 영접을 시도했다. 여기서도 '우지 몰이'가 계속됐다. 정형돈은 "우지는 큰 욕심 없지 않냐"고 물었고, 다른 세븐틴 멤버들도 "안 먹어도 괜찮아, 우지가 있잖아!"를 응원 구호로 내걸었다. 이로써 우지는 '우수르'(우지+만수르)라는 별명을 얻었다.  

안타깝게도 우지가 속한 보컬 팀은 게임에서 선전하지 못해 한우 획득엔 실패했다. 

won@xportsnews.com / 사진=MBC에브리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