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6-24 14:0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공식입장 전문] YMC 측 "강다니엘·육지담 과거 친분…루머 강경대응"

기사입력 2018.02.14 13:41



[엑스포츠뉴스 전원 기자] 워너원 강다니엘, 래퍼 육지담이 의도치 않은 열애설에 대해 해명했다.

워너원 소속사 YMC 엔터테인먼트 측은 14일 "과거 친분을 이유로 인터넷 상에 퍼지고 있는 아티스트에 대한 루머와 허위 사실에 대해서는 강경하게 대응할 것임을 말씀드립니다"라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한편 이에 앞서 육지담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강다니엘 빙의글(강다니엘을 주인공으로 한 팬픽)의 캡처 화면을 게재하며 논란을 부추겼다. 과거 자신이 강다니엘과 교제했으며, 그 이야기를 중심으로 빙의글이 작성됐다는 주장이었다.

그러나 이와 관련, 캐스퍼는 "강다니엘이 '프로듀스 101' 이후 바빠졌고 지담이와 만나기도 어렵고 연락하기도 힘든 상황인 사이라 서로 좋은 감정으로 정리 한 걸로 알고 있다"고 해명했다.

아래는 강다니엘, 육지담 관련 YMC 측 공식입장 전문.

본 소속사는 금일 이슈가 되고있는 소속 아티스트의 팬 게시물 관련하여 아래와 같은 입장 전달드립니다.

과거 친분을 이유로 인터넷 상에 퍼지고 있는 아티스트에 대한 루머와 허위 사실에 대해서는 강경하게 대응할 것임을 말씀드립니다.

won@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