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5-26 22:3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그만하자"…'황금빛' 박시후, 신혜선 거절에 끝내 돌아섰다

기사입력 2018.01.14 20:08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황금빛 내 인생' 신혜선이 박시후를 밀어냈다.

14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 38회에서는 최도경(박시후 분)이 서지안(신혜선)을 포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최도경은 "마지막으로 기회 줄게. 나 잡아"라며 물었고, 서지안은 말없이 고개를 저었다. 최도경은 끝내 "그만하자. 그럼"이라며 좋아하는 마음을 포기하기로 결심했다.

결국 최도경은 "넌 뭐가 이렇게 어려워"라며 소리쳤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