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1-24 00:3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윌리엄, 허지웅 첫만남에 '울음 폭발'

기사입력 2018.01.14 17:45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샘 해밍턴의 아들 윌리엄이 허지웅과의 첫만남에 울음을 터트렸다.

14일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 -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샘 해밍턴-윌리엄이 허지웅의 집을 방문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샘 해밍턴은 윌리엄을 데리고 허지웅의 집을 찾았다. 허지웅은 샘 해밍턴과 윌리엄이 도착하자 반갑게 맞이했다.

하지만 윌리엄은 허지웅이 낯설고 무서웠는지 선뜻 집안으로 들어가지 못하고 급기야 울음을 터트렸다.

허지웅은 윌리엄이 왜 우는지 몰라 당황하며 연신 "왜"라고 물었다. 윌리엄의 울음은 그칠 줄을 몰랐다.

허지웅은 윌리엄을 위해 다급히 음악을 틀었다. 다행히 윌리엄은 울음을 그치고 허지웅에게 인사도 하며 삼촌과 친해지기 시작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