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5-25 13:5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런닝맨' 유재석 "박나래, 시상식 후 '런닝맨' 회식에서 만취"

기사입력 2018.01.14 17:07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유재석이 '런닝맨' 회식에서 만취했다고 밝혔다.

14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서는 유재석이 박나래가 회식에 함께했다고 말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유재석은 지석진이 SBS 연예대상 후 회식에 관한 일화를 전했다. 최우수상을 수상한 지석진은 거하게 한 턱 쐈지만, 유재석과 나가면서 "애들 너무하네"라고 했다고.

지석진은 "난 일반 고깃집에서 포장해가는 애들은 처음봤다"라며 유재석이 많이 포장해갔다고 전했다. 이에 멤버들은 "형이 포장하라면서요"라고 응수했다.

이후 유재석은 "사실 그날 제일 취한 건 박나래 씨였다"라며 "만취였다. 전날 상 받은 회식을 런닝맨과 함께했다"라고 밝혔다. 이에 이광수도 "'여기서 취하면 무슨 추태야'라며 처음엔 안 마시더니"라고 폭로를 더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