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7-17 08:5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종합] '언터처블' 박근형, 김성균 앞에 모습 드러냈다

기사입력 2018.01.14 00:04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언터처블' 박근형이 김성균 앞에 모습을 드러냈다.

13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금토드라마 '언터처블' 14회에서는 주태섭(조재룡 분)에게 또 위협을 당한 서이라(정은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장준서(진구)는 장기서(김성균)에게 "애초에 형한테 북천을 물려줄 생각이 없었던 거야. 더 이상 아버지의 허수아비가 되지 마 제발"이라고 애원하며 "형. 난 아버지가 무서워"라고 말했다.

장기서는 구자경(고준희)이 희망을 찾으려고 했단 걸 알고 "어차피 내 것 아닌 거엔 미련없어. 쉬고 싶다. 너와 같이"라고 말했다. 구자경이 "돌아오지 않을 자신 있어?"라고 묻자 장기서는 "난 내 진짜 인생을 찾고 싶어. 내게 기회를 줘"라고 부탁했다.

하지만 구자경은 정윤미(진경)에게 협박을 당했다. 앞서 장규호(이재원)는 구자경에게 정윤미 남편의 사망 신고서를 전달, 정윤미를 궁지로 몰았다. 뒤이어 장규호는 정윤미에게도 "포기하지 말아라. 기서 형을 이기는 방법은 간단하다. 구자경을 당신 편으로 만들어라"라며 구자경의 약점을 전달했다.



장기서는 다시 한 번 구자경에게 떠나자고 했지만, 고민 끝에 구자경은 인터뷰에서 "이번 선거는 저완 상관 없는 일이 될 거다. 전 장기서 후보와 곧 이혼하게 될 거다"라고 밝혔다. 구자경은 "가짜 아내 역할을 했을 뿐이다. 더 이상 장 씨 집안 꼭두각시 역할은 하지 않을 생각이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던 중 주태섭 번호를 알아낸 장준서는 "너 지금 아버지와 같이 있냐. 아버지 바꿔줘"라고 밝혔다. 결국 장범호(박근형)는 전화를 받았다. 장준서는 "아버지께 부탁 하나만 드릴게요. 형과 저를 위해 한 번만 세상 앞에 고개를 숙여주십시오. 평생 아버지를 위해 자신을 희생한 기서 형을 위해서라도 제발"이라고 애원했다. 

고수창(박원상)은 장범호에게 사망 판정을 내렸던 의사를 찾아냈다. 장범호 사망의 비밀을 풀 수 있는 유일한 사람이기 때문. 장준서는 의사가 제발로 서이라에게 찾아오게 만들었고, 의사는 당시 있었던 일에 대해 밝혔다.

이후 용학수(신정근)는 장준서에게 "내가 윤정혜를 죽이라고 지시한 걸 인정하겠다. 아버님은 윤정혜를 죽인 걸 후회했다. 아버님을 이해하셔야 한다. 아버님은 당신을 누구보다도 아끼신다"라고 밝혔다. 그러나 장준서는 "그러면 아끼는 아들을 위해 세상에 나오라고 하세요"라고 소리쳤다. 주태섭도 장기서에게 만나자고 연락했다. 그곳엔 장범호가 기다리고 있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JT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