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5-25 13:5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언터처블' 진구, 박원상에 "박근형, 아들인 내가 상대하겠다"

기사입력 2018.01.13 23:09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언터처블' 진구가 아버지 박근형을 직접 상대하겠다고 밝혔다.

13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금토드라마 '언터처블' 14회에서는 노지환(김민상 분)에게 경고하는 용학수(신정근)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고수창(박원상)은 장준서(진구)에게 "이 형사 아버지를 장범호(박근형)가 죽였다는 걸 어떻게 알게 됐냐"라고 물었다. 이에 장준서는 "제가 봤다. 내 눈으로"라며 "이 형사님한테는 말 못 했다. 정혜처럼 될까 두려웠다. 근데 결국 그렇게 됐네요"라며 괴로워했다.

고수창은 "장범호가 또 권력을 이용해서 빠져나가려고 하면 당신 아버지를 죽일 거다. 어차피 서류상으로 죽은 사람이다. 당신도 선택을 해야 할 거다. 만약 우리랑 같이할 수 없다면 지금 손 떼라"라고 말했다.

하지만 장준서는 "아버지는 내가 상대한다. 아들은 아버지를 죽이진 못한다. 하지만 아버지도 아들을 죽이지 못한다"라고 밝혔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JT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