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1-24 00:3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전일야화] '언터처블' 진구, 임현성 사망 후 父 박근형에 복수 다짐

기사입력 2018.01.13 00:42 / 기사수정 2018.01.13 01:14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언터처블' 진구가 박근형을 용서하지 않을 거라고 다짐했다.

12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금토드라마 '언터처블' 13회에서는 장준서(진구 분)와 주변 인물들이 장범호(박근형)가 살아있단 사실을 알게 됐다.

이날 장준서는 장기서(김성균)에게 장범호가 살아있단 사실을 알리며 장범호를 찾아내겠다고 했다. 하지만 장기서는 "그건 너 스스로 우리 가족을 망치는 일이야. 내 말을 안 들으면 가족으로서 널 포기할 거야"라고 밝혔다. 장기서는 이와 관련해 서이라(정은지)도 협박했다.

그러던 중 장기서는 이성균(임현성)이 흑령도에 들어가려고 했단 사실을 알았다. 장기서는 노지환(김민상)에게 장준서의 수족들을 없애야 한다며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말아라"라고 지시했다.

주태섭(조재룡)은 이성균의 가족을 납치했고, 이성균은 주태섭이 시키는 대로 고수창(박원상), 최재호(배유람), 구도수(박지환)를 유인했다. 세 사람은 무자비하게 폭행당했고, 세 사람을 구하러 간 이성균은 주태섭에게 머리를 맞았다.

이성균은 결국 세상을 떠났다. 장준서는 유가족 앞에 무릎을 꿇고 "용서하지 마십시오. 내 아버지를. 저도 아버지를 용서하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팀원을 잃은 장준서가 어떻게 장범호를 찾아낼지 귀추가 주목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JT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