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12-12 11:2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그사이' 이준호 "첫 멜로 도전, '김과장'과 다르지만 버텨내는 중"

기사입력 2017.12.06 14:45 / 기사수정 2017.12.06 14:46


[엑스포츠뉴스 김선우 기자] 그룹 2PM 멤버 이준호가 첫 멜로에 도전하는 각오를 전했다.

6일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에서 JTBC 새 월화드라마 '그냥 사랑하는 사이'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이준호는 "전작 '김과장'과는 결이 다르다. 그래서 강두라는 캐릭터를 만들 때 감독님과 이야기를 많이 했다"라며 "결론은 버텨내자였다"라고 이야기했다.

이어서 그는 "그 말에 의미가 많다. 우리 드라마가 나타내고자 하는 상징적인 뜻이기도 하다. 극중 강두에게도 내 개인적으로도 도움이 많이 됐다"라며 "나서려고 하지 않고 꾹꾹 눌러 담으면서 무표정에서 여러 감정을 드러내고자 노력했다"라고 설명했다.

또 "고민도 많고 걱정도 많았지만 '버텨내라' 한 마디에 힘내고 있다. 내 스스로 버티면서 강두로서 살아가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sunwoo617@xportsnews.com / 사진 = 김한준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