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12-12 00:3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그사이' 감독 "이준호, 연기 정말 잘해…아이돌로 느낀 적 없다"

기사입력 2017.12.06 14:36 / 기사수정 2017.12.06 14:36


[엑스포츠뉴스 김선우 기자] '그사이' 김진원 감독이 2PM 이준호를 남자 주인공으로 캐스팅한 이유를 밝혔다.

6일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에서 JTBC 새 월화드라마 '그냥 사랑하는 사이'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김진원 감독은 이준호를 '그사이' 남자 주인공으로 택한 이유에 대해 "단 한 번도 이준호를 아이돌로 생각해 본 적이 없다"라고 이야기했다.

김 감독은 "그 전부터 '기억'이나 '스물' 등을 통해 연기를 잘 하는 배우라고 생각했다"라며 "그리고 잘생겼다"라고 말했다.

또 "직접 함께 작업하면서도 캐스팅을 잘했다고 생각하고 있다"라며 만족스러움을 드러냈다.

sunwoo617@xportsnews.com / 사진 = 김한준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