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12-13 23:5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기억의 밤' 장항준 감독 "매일 아내 김은희 검색, 늘 뿌듯하고 기특"(인터뷰)

기사입력 2017.11.28 12:31 / 기사수정 2017.11.28 12:32


[엑스포츠뉴스 김선우 기자] '기억의 밤' 장항준 감독이 아내 김은희 작가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28일 서울 종로구 팔판동 한 카페에서 영화 '기억의 밤'(감독 장항준) 인터뷰가 진행됐다.

이날 장항준 감독은 "어제 VIP시사회를 했는데 반응이 좋았다"라며 "장르적으로 아주 정통 스릴러는 아니다. 호흡도 다른 영화랑 다르다. 오히려 초반에 휘몰아치고 뒤로 갈수록 이야기를 풀어낸다. 나름의 시대상을 반영하고자 노력했다"라고 이야기했다.

이어서 장항준 감독은 아내인 김은희 작가의 반응도 전했다. 그는 "김은희도 편집본부터 같이 봤는데 재밌다고 하더라"라고 답했다.

한편 장항준 감독은 김은희 작가에 대해 "서로 각자의 작품을 하지만 의지가 되고 힘이 된다"라며 "김은희가 잘된 건 남편으로서도 선배로서도 너무 기쁜 일이다. 김은희는 노력형이다. 그래서 더 뜻깊다"라며 "아직도 매일 김은희의 이름을 검색한다. 늘 뿌듯하고 기특하다"라고 말했다.

또 "김은희 작가는 자신이 뜨기 전이나 후나 늘 한결같은 사람이다. 그래서 더 좋다. 인생의 동반자"라고 덧붙였다.

sunwoo617@xportsnews.com / 사진 = (주)키위컴퍼니, 메가박스(주)플러스엠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