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11-21 19:1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파워타임' 김소희 "'프듀' 당시 빠른 년생 따지다가 욕 많이 먹었다"

기사입력 2017.11.14 13:15



[엑스포츠뉴스 오수정 기자] '파워타임' 김소희가 자신의 별명 '퀵소희'에 대해 언급했다. 

14일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이하 '파워타임')에는 가수 넉살과 김소희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김소희의 출연에 많은 청취자들이 '퀵소희'라고 말하며 많은 문자를 보내왔다. 이에 최화정은 "왜 '퀵소희'라고 부르는 것이냐"고 궁금해했다. 

이에 김소희가 "예전에 '프로듀스 101' 출연할 때 방송에서 '빠른 95년 생'이라고 '빠른'을 따졌었다. 그래서 '퀵소희'라는 별명을 얻었다. 당시에는 '언니 대접을 받으려고 한다'고 욕을 많이 먹었었는데, 지금은 해프닝이 됐다"고 설명했다.  

김소희는 Mnet '프로듀스101 시즌1'에 출연한 이후 프로젝트 그룹 C.I.V.A(씨아이브이에이), 아이비아이(I.B.I), 옆집소녀와 드라마 OST 등으로 앨범 활동을 이어왔다. 그런 그가 자신의 이름을 건 첫 번째 미니앨범으로 정식 데뷔했다.

데뷔 앨범명 'the Fillette(더 피예트)'는 소녀를 뜻하는 프랑스어 'Fillette(피예트)'를 사용해 그 소녀(김소희)의 이야기, 소녀가 하고 싶은 이야기, 소녀의 감성을 담은 앨범을 표현했다.  

nara777@xportsnews.com / 사진 = SBS 보는 라디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