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11-18 23:1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서유정, 해외 문화재에 올라타 인증샷…'국제적 망실살' 비난에 SNS 비공개

기사입력 2017.11.13 20:08 / 기사수정 2017.11.13 20:10


[엑스포츠뉴스 전원 기자] 배우 서유정이 '국제적 망신'을 당했다.

서유정은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1초 후에 무슨 일이 터질지도 모르고 난 씩씩하게 저기 앉았다가 혼났다. 나 떨고 있니 오마 후다닥"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서유정은 이탈리아 베니스 산마르코 대성당 근처에 위치한 사자상 위에 앉아 포즈를 취하고 있다. 심지어 외국인에게 그 행동을 지적받는 모습까지 담겼다.

이를 두고 일부 네티즌들은 서유정에게 '몰상식한 행동'이라고 지적했다. 해외 문화재를 파손시킬 수 있는 행위였기 때문이다. 논란이 일자 서유정은 이 사진을 삭제하고 인스타그램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그러나 캡쳐된 화면이 각종 인터넷 커뮤니티 및 SNS 등을 통해 퍼져 네티즌들의 빈축을 사고 있다.

won@xportsnews.com / 사진=서유정 인스타그램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