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11-20 22:2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전일야화] "손꼽아 기다렸다"…'워너원 컴백쇼' 연말은 '뷰티풀'한 11人과 함께

기사입력 2017.11.13 20:03 / 기사수정 2017.11.13 20:03


[엑스포츠뉴스 전원 기자] "오늘만 기다렸어요!"

13일 오후 엠넷 'COMEBACK WANNAONE Nothing Without You'를 통해 워너원 컴백쇼가 공개됐다.

우선 이날 워너원은 새앨범 '1-1=0 (NOTHING WITHOUT YOU)' 인트로 'Nothing Without You'로 오프닝을 열었다.

많은 팬들을 마주한 박지훈은 "너무 설레서 밥도 못먹었다"고 말문을 열었으며, 멤버들 모두 팬들을 향해 손을 흔들었다. 이때 워너원의 신곡 'Beautiful'이 음원차트 1위를 달리고 있는 차트가 화면에 떠 눈길을 끌었다. 

실제로 이번 신곡 '뷰티풀'은 발매와 동시에 멜론, 지니, 엠넷, 네이버뮤직, 올레뮤직, 소리바다, 벅스 등 주요 음원사이트 실시간 차트 1위를 차지했다.

옹성우는 "3개월차 신인인데 이렇게 과분한 사랑을 주셔서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말도 안된다"며 믿지 못하는 멤버도 있었다. 워너원은 팬들과 대중의 뜨거운 관심과 사랑에 화답하기 위해 큰절을 올리며 고마움을 전했다.

이어 본격적인 컴백 활동에 앞서 회식을 가진 워너원의 모습도 공개됐다. 

이 자리에서 윤지성은 "많은 분들이 두 번째 앨범인데, 부담이 없냐고 물어본다. 그러나 '우리는 전 앨범보다 잘 돼야 해' 라는 것보다 '이번 앨범도 잘해야지'라는 마음으로 임하고 있다. 부담감이 크지 않다"고 속마음을 털어놨다.

이어 박지훈은 "우리에게 관심가져주고 좋아해주니 잘해야 겠다는 생각이 든다"고 각오를 전했다.

그러자 강다니엘은 "내 자신에 대한 강박증이 있다. '더 잘해야 해' 이런 생각이 있어다. 두번째 시도니까 부담이 된다"고 고백했다. 

반면 박우진은 "팬들은 우리가 걱정하고 부담스러워하는 모습보다 자신감을 갖고 나온 모습을 더 좋아할 것"이라며 자신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또 대망의 '뷰티풀' 무대가 최초로 공개된 후 팬들은 더욱 뜨겁게 환호했다. 

강다니엘은 "기다려주셔서 감사하다. 우리도 손꼽아 컴백을 기다렸다. 컴백쇼는 끝나지만 우리 활동은 이제 시작된다. '에너제틱' 리믹스도 연말 시상식 무대에서 보여드릴 기회가 있었으면 한다"고 말해 기대감을 높였다.

특히 이대휘는 계속해서 팬들의 반응을 체크하며 "오늘만 기다렸다. 빨리 (신곡을) 들려드리고 싶었다"고 고백해 웃음을 자아냈다. 배진영도 "열심히 준비한 만큼 반응이 좋아 행복하다"며 팬들에게 영광을 돌렸다. 

한편 이날 워너원은 프리퀄 리패키지 앨범 '1-1=0 (Nothing Without You)'를 발매했으며, 이 가운데 타이틀곡 'Beautiful'은 주요 음원차트 1위를 차지했다.

won@xportsnews.com / 사진=엠넷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