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11-18 23:1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원조 개아빠' 지상렬, 반려동물 사료 330kg 기부

기사입력 2017.11.13 14:22 / 기사수정 2017.11.13 14:23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개그맨 지상렬이 스카이티브이의 반려동물 캠페인 ‘러브펫챌린지(Love Pet Challenge)’의 2017년도 마지막 주자로 나섰다.
 
배우 김소은, 공승연, 가수 경리에 이어 네 번째 주자로 도전하게 된 지상렬은 1회부터 3회까지의 선보였던 세 가지 도전을 수행했다.
 
‘러브펫챌린지’ 1회에서는 배우 김소은이 탁구공 넣기를, 2회에서는 배우 공승연이 후크볼 던지기를, 3회에서는 경리가 플라잉 디스코 원반 던지기 게임을 수행한 바 있다.
 
총 3개의 게임을 2분안에 각각 20회씩 진행하고 1회 성공 시 10kg의 사료가 기부된다. 600kg의 사료가 걸려 있는 게임에 도전한 지상렬은 자신감을 나타내며 3개의 미션을 차례로 도전했다. 미션 성공으로 270kg의 사료를 획득했다. 추가미션 성공으로 50kg의 사료와 현재 지상렬이 키우는 반려견 뭉치의 사료 10kg를 합쳐 총 330kg의 사료를 기부했다.
 
평소 연예계에서 소문난 개아빠로 유명한 지상렬은 반려동물 행사에 빠지지 않을 정도로 반려동물을 위한 일이라면 발벗고 나서는 반려동물 사랑꾼이다. 지상렬은 평소에도 유기견을 돕는 등 봉사활동을 적극적으로 이어가고 있다.
 
‘러브펫챌린지’는 스카이티브이의 반려동물 전문채널 ‘스카이펫파크’와 프리미엄 펫 매거진 ‘라이프앤도그’가 함께하는 동물보호 캠페인이다. 연예인이 수행한 미션 결과에 따라 획득한 사료는 ‘내추럴발란스’의 후원으로 동물보호 단체인 ‘케어(care)’에 기부된다.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 조성에 앞장서고 있는 스카이펫파크(skyPetPark)는 ‘러브펫챌린지’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진행하여 동물 보호에 앞장설 계획이다.

 
지상렬의 도전은 13일 네이버TV와 V앱을 통해 온라인 공개됐다. 14일 ‘러브펫챌린지’ 페이스북과 유튜브에서 확인할 수 있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러브펫챌린지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