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10-18 16:3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고백부부'독박육아에 지친 장나라, 손호준에게 이혼 선언 "다 되돌리고 싶다"

기사입력 2017.10.13 23:30



[엑스포츠뉴스 임수연 기자] '고백부부' 장나라가 손호준에게 이혼을 선언했다.

13일 첫 방송된 KBS2 금토드라마 '고백부부'에서는 마진주(장나라)가 급성 장염에 걸린 아들 서진을 데리고 병원을 찾았다.

이날 마진주는 서진이가 음식을 계속해서 토하자 남편 최반도(손호준)에게 전화를 걸었지만 최반도는 전화를 받지 않았다. 영업 실적을 위해 병원 원장들과 함께 술집에서 시간을 보내고 있었기 때문이었다. 그뿐만이 아니었다. 최반도는 자신의 거래처 원장의 내연녀를 찾아 호텔을 찾아갔고, 그곳에 나타난 원장의 아내로부터 수모를 당했다.

집으로 돌아온 마진주는 남편 최반도 앞으로 온 카드 명세서를 열어보았다가 깜짝 놀라고 말았다. 명세서에는 온갖 모텔과 호텔 등 숙박업체 이름들이 나열되어 있었고, 때마침 조리원 동기는 다른 여성과 호텔 앞에 서있는 최반도의 사진을 보내왔다.

이에 마진주는 최반도에게 전화를 걸어 "네가 나한테 어떻게 이럴 수 있느냐. 너 만나서 내 인생이 얼마나 그지 같아졌는지 아느냐"라며 오열한 후 "다 되돌리고 싶다. 이혼하자"라고 말을 내뱉었다.

enter@xportsnews.com /사진=KBS2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