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10-17 09: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1박 2일' 측 "연초 계획된 10주년 특집 위해 13일 출국" (공식입장)

기사입력 2017.10.13 20:09 / 기사수정 2017.10.13 20:24


[엑스포츠뉴스 김주애 기자] '1박 2일' 팀이 10주년 특집을 위해 출국했다.

13일 '1박 2일' 측은 엑스포츠뉴스에 "'1박 2일' 팀이 오늘(13일) 10주년 특집을 위해 출국했다. 10주년 특집은 연초부터 기획하던 것으로, 파업으로 인해 미뤄지다가 조심스레 나가게 된 것"이라고 밝혔다.

현재 '1박 2일' 제작진은 KBS 총파업에 동참중이다. 이에 이번 촬영도 조심스러웠다는 입장. '1박 2일'은 총파업이 시작된 후 2주 간 결방하다 지난 1일부터 비축된 촬영분으로 방송을 재개했다.

savannah14@xportsnews.com / 사진 = KBS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