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10-20 01:3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영화

[BIFF 2017] 장동건 "부산국제영화제 MC, 윤아 도움 많이 받았다"

기사입력 2017.10.13 17:35 / 기사수정 2017.10.13 17:38


[엑스포츠뉴스 부산, 김유진 기자] 배우 장동건이 부산국제영화제를 찾은 소감을 전했다.

13일 오후 해운대 비프빌리지 야외무대에서는 '한국영화기자협회와 함께하는 오픈토크-더 보이는 인터뷰'(이하 오픈토크)가 진행됐다.

이날 오픈토크의 첫 번째 게스트로 나선 장동건은 전날 열렸던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 MC를 봤던 것을 언급하며 "5년 만에 부산국제영화제를 찾았다. 그 전에도 해마다 부산을 찾았었는데, 올해는 영화도 선뵈고 사회도 맡게 됐다"고 언급했다.

이어 "사회를 보는 것은 처음이라 망설임도 있었지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될까 싶어 수락하게 됐다. 윤아 씨가 (사회) 경험이 많아 노련하게 잘 해줘서 도움이 많이 됐다"고 얘기했다.

또 장동건은 "개막식이 끝난 뒤 포장마차에서 윤아, 샤이니 최민호 씨와 해물 라면에 소주 한 잔을 마셨다. 같은 회사다"라고 웃으며 "부산 바다 앞에서 마시면 술을 더 많이 마시게 되는 것 같고, 숙취는 덜 한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올해 부산국제영화제는 12일부터 21일까지 부산 영화의전당을 비롯해 5개 극장, 32개 스크린에서75개국의 298편이 상영된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