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10-21 10:2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청춘시대2' 측 "공식적인 포상휴가 아냐…날짜·장소 확정 NO"

기사입력 2017.10.12 09:52 / 기사수정 2017.10.12 10:03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청춘시대2' 측이 포상휴가 보도에 대해 언급했다.

12일 JTBC 금토드라마 '청춘시대2' 측은 엑스포츠뉴스에 "공식적인 포상휴가는 아니다. 전 스태프가 참여하는 것이 아닌, 원하는 사람들끼리 쫑파티 개념으로 조촐하게 여행을 갈 예정이다. 날짜와 장소, 참여자 등 아무것도 정해진 것이 없다"고 밝혔다.

이날 한 매체는 '청춘시대2'의 배우들과 제작진, 스태프들이 이달 말 제주도로 포상휴가를 떠난다고 보도했다. 한예리, 한승연, 박은빈, 지우, 최아라를 비롯한 배우들이 스케줄을 조율 중이라고 덧붙였다.

'청춘시대2'는 지난 7일 종영했다. 과거보다 한 뼘 더 성장한 하메들의 평소와 다름없는 일상, 그 속에서의 마지막 인사를 그렸다. 시즌 1에 이어 시즌2 역시 관심과 사랑을 받으며 박수 속에 퇴장했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