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10-17 12:3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싱글와이프' 한수민, 사랑꾼 남편 박명수 폭로 (ft.독일여행) (종합)

기사입력 2017.10.12 00:46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싱글와이프' 한수민이 남편 박명수에 대해 폭로했다.

11일 방송된 SBS '싱글와이프' 11회에서는 한수민이 시청자와 독일 여행을 떠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한수민과 시청자들은 '잠자는 숲속의 공주' 성의 모티브가 된 노이슈반슈타인 성에 도착했다. 황홀한 광경에 감탄하던 세 사람은 레스토랑에서 밥을 먹으며 결혼 생활에 대한 이야기를 시작했다.

한수민은 박명수가 결혼 후 '여보'라고 부른다고 밝혔다. 한수민은 "'무한도전' 부부 동반 모임에 나가면 유재석 씨는 '경은아'라고 하고, 하하 씨도 '고은아'라고 다정하게 부르는데, 남편만 '여보'라고 한다. 한 번만 불러달라고 하는데도 안 해준다"라고 서운함을 토로했다. 

이어 한수민은 "그런데 저번 방송에서 '아내 이름을 불러주자'라고 하더라. 방송 보다 나도 모르게 말이 나왔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2년간 시부모님을 모시고 살았다는 한수민은 "명절에 시댁 가냐"는 질문에 "나도 시댁 가고 싶다"라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한수민은 "남편이 나한테 물어보지도 않고 시댁 일가친척들에게 전화를 돌려 우리 집에 오라고 한다"라고 말해 아내들을 경악케 했다. 음식을 조금만 사도 되냐고 물으면 "그거 하는 게 뭐 어렵다고 그러냐. 일 년에 두 번인데"라고 한다고. 아내들은 할 말을 잃었다.

다음날 독일에서 세 번째 아침을 맞은 세 사람. 가이드를 하기 위해 완벽 준비를 한 한수민은 아내들을 이끌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