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9-25 00:1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포인트:신] '란제리' 채서진X이종현, 두근두근 눈빛 교환…연인 발전할까

기사입력 2017.09.17 15:34


[엑스포츠뉴스 김주애 기자] ‘란제리 소녀시대’ 채서진과 이종현의 시선이 서로를 향했다.

KBS 2TV 월화드라마 ‘란제리 소녀시대’의 주요 러브라인이 드러난 가운데 서로를 바라보는 눈빛이 예사롭지 않은 채서진과 이종현의 촬영현장 사진이 공개되었다.

공개된 사진 속 혜주(채서진 분)은 깊은 눈동자로 영춘(이종현)을 지그시 쳐다보고 있다. 혜주를 바라보는 영춘의 눈빛 역시 강렬하다. 돌아가려던 발길을 멈추고 채서진을 향하는 시선에 복잡한 심경이 담겨있는 듯 보여 보는 이들의 마음을 저릿하게 한다.

다른 사진 속 영춘은 쑥스러운 듯 물잔을 건네고 있는 혜주를 제대로 쳐다보지 못하고 그 주변에 시선을 고정시키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는 혜주가 동네로 이사 온 첫날부터 혜주와영춘의 우연한 만남이 거듭됐다. 혜주가 정희를 데려간 약국에서 처음 만난 두 사람은 영춘이 혜주의 집 이삿짐을 나르고 수리를 하게 되는 등 마주치는 일이 많았고, 무뚝뚝한 영춘에게 살갑게 다가가는 혜주와 아무렇지 않은 척 해도 자꾸만 혜주에게로 향하는 시선을 숨기지 못하는 영춘의 모습에서 서로를 향한 이끌림을 읽을 수 있었다.

남학생들로부터 ‘코스모스’ 또는 ‘올리비아 핫세’로 불릴 정도의 우월한 외모에 전교 1등의 우등생인 혜주와 약방총각이라 불리며 동네의 온갖 허드렛일을 하는 영춘이 실제 연인관계로 발전할 것인지 이번 주 방송에 대한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70년대 후반 대구를 배경으로 발랄하고 발칙한 사춘기 여고생들의 사랑과 우정을 그리는 코믹로망스드라마 ‘란제리 소녀시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 KBS 2TV를 통해 방송된다.

savannah4@xportsnews.com / 사진 = FNC애드컬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