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9-23 23:1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황금빛' 신혜선, 가족들에 출생의 비밀 밝혔다 '재벌家 입성 결심'

기사입력 2017.09.16 20:06 / 기사수정 2017.09.16 20:26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황금빛 내 인생' 신혜선이 친부모에게 돌아가기로 결심했다.

16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 5회에서는 서지안(신혜선 분)이 노명희(나영희)의 집으로 들어가겠다고 선언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서지안은 아침식사를 하던 중 "저 그 집으로 들어갈게요. 갈게요. 제 부모님 댁으로"라며 선언했다.

양미정(김혜옥)은 "두바이 가기 전에 엄마 외갓집에 가 있었던 거 기억나니. 그때 사고가 있었어"라며 설명했고, 서지안은 "내가 할게. 그때 지수 말고 다른 쌍둥이 한 명이 죽었대. 그리고 날 주우셨대. 두바이 가기 직전에. 내가 버려진 아이인 줄 아셨대"라며 말했다.

서지안은 "어떻게 찾았는지 찾아오셨어. 그 집으로 가기로 했어"라며 못 박았고, 양미정은 "해성그룹 분들이시더라. 지안이가 계약직으로 일했던. 지안이 결심했다니 그렇게들 알아"라며 자리에서 일어섰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