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11-24 11: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오지의 마법사' 김수로 "귀찮은 프로그램" 독설

기사입력 2017.08.13 19:10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배우 김수로가 제작진을 원망했다.

13일 방송된 MBC '오지의 마법사'에서는 김수로가 제작진에게 일침을 가한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김수로는 제작진에게 받은 차에 기름이 없는 것을 확인했다. 김수로는 "기름이 없냐. 어제 꽉 차 있다고 하지 않았냐"라며 물었고, 엄기준은 "제가 잘못 봤다"라며 실수를 인정했다.

결국 김수로는 "주유소에 가야 한다. 정말 귀찮은 프로그램이다"라며 제작진을 원망해 웃음을 자아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