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8-17 01:0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섹션' 이유리 "'학교4' 함께한 공유·임수정, 스타될 것 같았다"

기사입력 2017.08.13 16:25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배우 이유리가 KBS 2TV '학교4' 출연 당시 함께한 배우들에 대한 이야기를 전했다.

13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이유리가 출연했다.

이날 이유리는 "드라마처럼 고부갈등을 겪는 며느리에게 조언을 해달라"는 질문에 "멀리 이사를 가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유리는 지난 2001년 '학교4'로 데뷔한 배우. 당시 함께 연기한 배우 공유와 임수정에 대해 "스타될 것 같은 느낌이 있었다. 감이 좀 왔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MBC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