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8-18 20:0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사람' 허수경, 세 번째 남편과 찾은 행복…"사랑받고 있다"

기사입력 2017.08.13 08:33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1990년대 톱MC 허수경이 세 번째 남편과의 행복한 모습을 담았다.

13일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는 허수경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제주도에서 딸 별이와 함께 생활하는 허수경은 일주일에 한번, 서울로 가서 남편 이해영 교수를 만난다. 두 번의 이혼 끝에 찾은 세 번째 남편에 대한 고마운 마음을 전한 허수경.

허수경은 "나를 무척 아끼고 좋아해준다. 그것만으로도 고맙다. 사랑받고 있다는 느낌이 들어서 상당히 행복한 기분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단점보다는 장점이 더 잘 드러나게 해주는 상대라서 좋은 짝이라는 생각이 든다"고 덧붙였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MBC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