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10-23 22:1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엘리스 벨라 "워너원 라이관린 성대모사, 외국인 희화화 아냐"(사과문 전문)

기사입력 2017.07.17 15:57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그룹 엘리스 벨라가 워너원 라이관린 성대모사에서 불쾌감을 느낀 팬들에 사과했다.

엘리스 벨라는 17일 공식 SNS에 사과문을 게재했다. 지난 16일 방송된 KBS 쿨FM '이홍기의 키스 더 라디오'에서 워너원 라이관린 성대모사 한 것을 사과한 것.

벨라는 "미성숙한 방송 태도에 대해 변명의 여지가 없으며, 깊이 반성하고 있다"며 "책임감을 가지고 방송에 임했어야 함에도 불구하고 많은 분께 상처를 주고 피해를 끼친 점 깊이 반성하고 뉘우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라이관린 님의 성대모사는 외국인 희화화를 하려고 한 의도는 아니였으나, 저의 이러한 행동이 워너원 팬분들과 라이관린 님에게 상처를 주게 된 점 다시한번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덧붙였다.

벨라는 전날 방송된 '키스 더 라디오'에서 라이관린 성대모사를 하며 외국인의 어눌한 발음을 연기했고, 방송 이후 '제노포비아'(이방인에 대한 배척 혹은 혐오) 논란까지 불러일으킨 바 있다.

다음은 엘리스 벨라 사과문 전문.

안녕하세요. 엘리스 벨라입니다.

16일 KBS 라디오 '키스 더 라디오' 방영 중 사려 깊지 못하게 워너원 멤버인 라이관린 님의 성대모사를 해 상처를 받은 모든 분들께 사과 드립니다.

미성숙한 방송 태도에 대해 변명의 여지가 없으며 깊이 반성하고 있습니다.

책임감을 가지고 방송에 임했어야 함에도 불구하고 많은 분들께 상처를 주고 피해를 끼친 점 깊이 반성하고 뉘우치고 있습니다.

라이관린 님의 성대모사는 외국인 희화화를 하려고 한 의도는 아니었으나, 저의 이러한 행동이 워너원 팬분들과 라이관린 님에게 상처를 주게 된 점 다시 한번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앞으로는 이런 일이 없도록 책임감을 가지고 반성하는 자세로 방송에 임하겠습니다. 여러분들의 질책을 항상 마음 속에 새겨 더 나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부족하지만 끝까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공식SNS 캡처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