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10-20 13:4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영화

'전망 좋은 집' 노출 논란 곽현화 "추후 입장표명할 것"

기사입력 2017.07.17 15:52 / 기사수정 2017.07.18 08:10


[엑스포츠뉴스 박소현 기자] 개그우먼 곽현화가 영화 '전망 좋은 집' 노출 논란과 관련해 입장표명을 예고했다. 

곽현화는 17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제가 지금 전화통화를 못합니다. 죄송합니다. 조금있다 저도 입장표명 하겠습니다"라고 짧게 글을 남기며 추후 입장 표명 의사를 밝혔다. 

이날 오전 '전망 좋은 집'을 연출한 이수성 감독은 기자회견을 열고 취재진과 만나 '전망 좋은 집' 및 곽현화 가슴 노출장면 논란에 대해 직접 해명에 나섰다.

이수성 감독은 영화 자체가 성인 영화이며 자신의 노출장면이 상세히 묘사된 시나리오를 읽고 곽현화가 출연을 결심했기 때문에 그의 주장이 말이 되지 않는다고 반박했다. 

또한 시나리오 내용을 시각적으로 묘사한 콘티를 제작해 본격적인 촬영 시작 전 곽현화를 비롯한 모든 배우와 스태프들에게 제공했으며, 해당 콘티에는 문제된 가슴노출 장면이 분명하게 포함되어있고 콘티에 그려져있는 그대로를 촬영했다고 주장했다. 이수성 감독은 "문제의 장면을 촬영하지 않겠다고 말한 사실이 없고 출연계약에 명시된 대로 사전에 위 장면의 촬영에 동의하였기 때문에 진행했다"며 곽현화와의 법정 공방으로 인해 자신에게 성범죄자 이미지가 덧씌워진 것에 분통을 터뜨리는 모습이었다. 

한편 곽현화는 지난 2014년 4월 성폭력처벌법위반 혐의로 이수성 감독을 상대로 형사고소를 제기했으며 해당 고소건은 최근 무죄 판결을 선고받았다. 이수성 감독 또한 곽현화를 대상으로 명예훼손혐의로 고소에 나섰으나 혐의없음으로 처분됐다. 

sohyunpark@xportsnews.com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