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7-26 07:3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세모방' 헨리X이석훈X한동근, 트로트계 엑소 신유에 무너졌다 (종합)

기사입력 2017.07.16 19:48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슈퍼주니어M 헨리, SG워너비 이석훈, 가수 한동근이 트로트 대결에서 패배했다.

16일 방송된 MBC '세상의 모든 방송'에서는 헨리, 이석훈, 한동근이 포항 지역 예능 프로그램 '트로통'에 출연한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헨리와 이석훈, 한동근은 '트로통'에 도전하기 위해 '발라드 에이스'로 뭉쳤다. '트로트 어벤져스'라 불리는 조승구, 이순정, 신유가 상대팀으로 등장했다. 두 팀은 각각 가면을 쓰고 노란통과 파란통 안에서 노래를 부른 뒤 정체를 공개했다.

두 팀에서 각각 한 명씩 가면을 벗기 시작했고, 헨리와 이석훈, 한동근은 '트로트 어벤져스'에게 인지도 굴욕을 당해 큰 웃음을 안겼다. 특히 신유는 트로트계 아이돌이라는 수식어답게 관객들의 폭발적인 지지를 얻었다. '트로트 어벤져스'는 압도적인 표 차이로 '발라드 에이스'를 꺾었고, 헨리는 2라운드 라이벌로 신유를 지목했다. 

이후 PD는 헨리와 이석훈, 한동근에게 "신유는 다른 거 안 시킨다. 미소, 멘트 하나만 하면 다 넘어간다"라며 조언했다. 이에 헨리는 "신유를 이길 수 있는 건 머리에 있다. 왁스하고 턱이다"라며 머리카락에 물을 발랐고, 이석훈은 "신유 같다"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3라운드는 주민 한 명을 파트너로 선정해 듀엣곡을 부르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헨리와 이석훈, 한동근은 우스꽝스러운 분장까지 불사하며 혼신의 힘을 다했다. 그러나 '트로트 어벤져스'가 최종 우승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