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6-24 06:2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별밤' 블랙핑크 리사 "우리 MV, 오글거려서 잘 못 봐"

기사입력 2017.06.29 09:39



[엑스포츠뉴스 이아영 기자] 블랙핑크가 뮤직비디오를 여러번 봤다고 고백했다.

28일 방송된 MBC 표준FM '강타의 별이 빛나는 밤에' <별밤 초대석> 코너에 블랙핑크가 출연했다.

이날 신곡 ‘마지막처럼’ 뮤직비디오가 3천만 뷰가 넘었는데, 멤버들은 몇 번 정도 봤냐는 강타DJ의 질문에 지수는 “20번 정도 본 거 같다. 이 조회수에 동참하고 싶다는 마음에 더 보게 된다”고 했고, 제니는 “엄마가 항상 뮤비를 틀어놓으셔서, 집에 갈 때마다 강제로 보게 된다”, 로제는 “방에서 혼자 6번 정도 본다”, 리사는 “오그라들어서 잘 못 본다”고 답했다.

또한 “소속사 사장님 양현석 씨에게 가장 최근에 들었던 말은?” 이란 질문에, 지수는 “밥 사줄게다.  우연히 길에서 두 번을 마주친 적 있는데, 사장님, (밥 사주신다고 한 거) 기억합니다"라고 말했다. 강타DJ 역시, 이런 건 멤버들이 기억을 잘 하니, 사장님이 밥을 꼭 사주셔야 하겠다며 공감했다.

'강타의 별이 빛나는 밤에'는 매일 오후 10시 5분 MBC 표준FM(서울/경기 95.9MHz)에서 방송된다. PC 및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 ‘mini’를 통해서도 들을 수 있다.

lyy@xportsnews.com / 사진 = MBC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