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0-16 22:1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일베' 회원, 트와이스 미나 살해 협박글 게재 후 사과문 공개

기사입력 2017.06.13 17:21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그룹 트와이스 미나를 살해하겠다고 협박한 커뮤니티 '일간베스트' 회원이 사과문을 공개했다.

13일 일간베스트 저장소 걸그룹게시판에는 트와이스 미나를 살해하겠다고 협박한 누리꾼의 사과글이 공개됐다.

해당 누리꾼은 자신의 잘못을 상세하게 적으며 "인기글을 가기 위해 당사자에게 어떠한 위협이 되고 어느정도의 공포감을 실어주게 될 지 전혀 고려하지 않은 상태로 글을 작성했다"고 말했다.

이어 "당사자인 미나 양, 그리고 트와이스 팬 여러분께 커다란 충격이 된다는 사실을 뒤늦게 깨닫고 차마 용서가 안되시겠지만 구차하게나마 선처룰 가한다"며 "작성한 글이 협박죄에 어긋나는 글임을 명백하게 인지하고 있고, 경거망동하여 글을 작성하게 된 점 정말 죄송하게 생각하고 있다"고 사과했다.

해당 누리꾼은 앞서 일간베스트 걸그룹게시판에 미나를 살해하겠다는 협박 메시지와 함께 식칼 사진을 올려 공포감을 조성한 바 있다. 특히 해당 누리꾼은 '인기글'에 가기 위해 비상식적인 글을 게재한 후 뒤늦게 자신의 행동이 범법이었다는 것을 깨닫고 사과문을 올린 것으로 보인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온라인 커뮤니티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