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7-26 21:4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시카고타자기' 곽시양, 밀정이었던 전생 밝혀졌다 '고경표 살해했나?'

기사입력 2017.05.19 20:52



[엑스포츠뉴스 임수연 기자] '시카고타자기' 곽시양의 전생이 밝혀졌다.

19일 방송된 tvN 금토드라마 '시카고타자기' 10회에서는 한세주(유아인 분)가 백태민(곽시양)에게 '인연'의 초고를 건넸다.

이날 한세주는 백태민에게 약속했던 원고를 전했다. 백태민은 의외라는 눈빛을 보냈지만, 한세주는 "어차피 공개할 생각도 없었다. 지키지 못한 것에 대한 미련이고, 스스로를 채찍질할 물건일 뿐이었다. 이제는 네가 이걸로 뭘 하든 상관할 생각도 없다"라고 말했다.

백태민이 돌아가자 유진오(고경표)는 한세주를 향해 "이대로 보내줄 거냐. 기회는 받을 자격이 있는 사람만 받는 거다. 저 놈은 또다시 배신을 할거다"라고 경고했다. 

이후 유진오는 전생의 백태민에 대한 이야기를 꺼내놓았다. 취객들이 류수현(임수정)을 상대로 난동을 부르자 흑기사처럼 나타난 허영민(곽시양)은 류수현을 도와주며 카르페디엠의 사장인 유진오와 서희영에게 접근했다. 하지만 허영민은 일제의 밀정이었고, 유진오는 허영민으로 인해 자신이 죽음을 맞이 한 것이 아닐까 하는 의심을 품게 됐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tvN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