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7-28 09:4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엑's 이슈] '해투3' 김의성, 상상초월 하는 자유로운 영혼

기사입력 2017.05.19 08:01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배우 김의성이 상상을 초월하는 솔직함으로 시선을 모았다.

18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는 '랜선남친' 특집으로 꾸며져 김의성, 구본승, 지상렬, 로이킴, 헨리, 안효섭이 출연했다.

이날 출연진 중 가장 독보적인 입담을 자랑한 이는 바로 김의성이다. 영화 '부산행' 속 자기만 살고자하는 이기적인 캐릭터로 많은 대중에게 이름을 알린 김의성은 예능 출연이 처음임에도 불구, 자유로운 토크로 MC들은 물론 시청자마저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먼저 김의성은 본인의 소속된 소속사 아티스트 컴퍼니에 얽힌 에피소드를 털어놨다. 아티스트 컴퍼니는 정우성과 이정재가 운영하는 회사. 하정우, 고아라, 배성우 등 내로라하는 배우들이 대거 소속돼 있다.

김의성은 "정우가 직접 합류를 제안해 계약하게 됐다"며 "소속배우들 모두가 정우성을 정사장님이라고 부른다. 이정재는 이부장, 하정우는 하과장, 배성우는 배팀장이다. 나는 신입사원인데 부장대우"라고 고백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역시 잘생긴 건 정우성"이라며 "촬영장에서 정우성 앞에 서서 셀카를 찍어봤다. 사진을 보니 정우성 앞에 오징어가 있더라"고 셀프고백해 폭소를 더했다.

또 평소 SNS를 통해 평소 하고 싶은 말을 다 해오던 김의성은 "트위터를 한 때 열심히 했었는데 선거기간이라 안하고 있다. 전에는 잃을게 없었으나 대선 끝나면 다시 또 하겠다"고 선언했다.

뿐만 아니라 그는 '미혼이냐'는 질문에 "결혼을 여러 차례 해봤다"며 "현재는 여자친구와 살고 있다"고 동거를 고백, 상상을 뛰어넘는 솔직함을 드러냈다. 이처럼 이날 김의성은 방송 내내 특유의 솔직함과 당당함으로 일관하며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KBS 2TV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