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12-15 17:1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신스틸러' 강기영, '7일의 왕비' 출연 확정…연우진의 벗

기사입력 2017.04.14 14:05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배우 강기영이 KBS 2TV 새 수목드라마 ‘7일의 왕비’ 출연을 확정지었다.

‘7일의 왕비’는 조선 역사상 가장 짧은 시간 동안 왕비의 자리에 앉았다 폐비된 비운의 여인 단경왕후 신씨를 둘러싼 중종과 연산의 사랑 이야기를 그린 로맨스 사극으로, 연산군의 폭정과 중종반정이라는 거대한 역사적 회오리 속에 가려졌던 애틋한 러브스토리를 담는다.

​강기영은 극중 진성대군으로 분하는 연우진의 벗 ‘조광조’역으로 출연한다. 선비로서 백성들을 지키고자 하며, 신분고하 가리지 않고 바른 말을 쏟아내는 성격 탓에 주변에 친구가 없는 일명 ‘책벌레 선비’.

​처음으로 친구가 된 연우진에게도 독설을 서슴지 않으며 남녀 관계보다 더 진한(?) 브로맨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현재 강기영은 인기리에 방영 중인 OCN 주말드라마 ‘터널’에서 허당끼와 실력을 동시에 갖춘 강력계 형사로, 아빠와 딸의 몸이 바뀌면서 벌어지는 사건을 담은 영화 ‘아빠는 딸’에서는 재고처리반의 브레인으로 출연해 신스틸러 역할을 톡톡히 하며 그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강기영을 비롯해 박민영, 연우진, 이동건, 고보결, 황찬성, 장현성, 도지원, 손은서, 김기천, 박시은, 백승환 등이 출연을 확정 지은 '7일의 왕비'는 '추리의 여왕' 후속으로 오는 6월 안방극장을 찾아올 예정이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유본컴퍼니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