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7-24 01:5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안녕하세요' 여자친구 신비 "성인 되고 1월 1일에 첫 소맥 마셔"

기사입력 2017.03.20 23:25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여자친구의 신비가 성인이 된 1월 1일에 소맥을 마신 사연을 고백했다.

20일 방송된 KBS 2TV '대국민토크쇼 안녕하세요'에는 여자친구의 신비, 엄지와 래퍼 지조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MC들은 여자친구에게 "신비와 엄지가 올해 성인이 됐다고 들었다"고 말했고, 엄지는 "성인이 되면 주민등록증을 써 보고 싶었다. 미성년자라고 얘기할 때, 자신 있게 내세우고 싶었다"고 얘기했다.

이어 신비는 "1월 1일이 됐을 때 회사 식구들, 멤버들과 다 같이 술 한 잔을 했다. 소맥을 마셨다. 처음 마셨을 때는 쓴 맛 때문에 별로였는데, 마실수록 왜 마시는지 알겠더라"고 얘기해 웃음을 자아냈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K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