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1-23 06:5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SBS 측 "진지희, '언니는 살아있다' 출연 확정" (공식입장)

기사입력 2017.03.15 16:03 / 기사수정 2017.03.15 16:16


[엑스포츠뉴스 김주애 기자] 배우 진지희가 SBS 새 토요드라마 '언니는 살아있다'에 출연한다.

15일 SBS 드라마국 관계자는 엑스포츠뉴스에 "진지희가 김순옥 작가의 신작 '언니는 살아있다'에 출연을 확정 지었다"며 "극 중 강하리(김주현 분)의 여동생 강하세 역을 맡았다"고 밝혔다. 

'언니는 살아있다'는 '아내의 유혹' '왔다! 장보리' '내 딸 금사월' 등을 쓴 김순옥 작가의 신작으로, '다섯 손가락'에서 김순옥 작가와 호흡을 맞췄던 최영훈 PD가 연출을 맡는다. '상류사회' '따뜻한 말 한마디' 등 섬세한 연출을 선보인 최영훈 PD와 극성있는 스토리텔러 김순옥 작가의 재회여서 이목을 집중시킨다.

생사가 갈리는 긴박한 순간에 함께 있던 세 여자 강하리(김주현), 김은향(오윤아), 민들레(장서희)의 사랑과 우정을 그린 워맨스 드라마로 비극적인 순간을 함께 한 위기의 여자들이 서로 의기투합하면서 성장해가는 이야기이다.

오는 4월 15일 토요일 오후 8시 45분 첫방송 예정. 

savannah14@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 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