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7-26 21:4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생동성 연애' 조수향, 낙방한 윤시윤에 이별통보 "지긋지긋"

기사입력 2017.02.16 23:26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생동성 연애' 윤시윤이 이별통보를 받았다.

16일 방송된 MBC와 네이버의 콜라보드라마 ‘세가지색판타지-생동성 연애’에서 경찰 공무원 준비 4년 차로 노량진 고시촌의 장수 고시생 인성(윤시윤 분)은 경찰 공무원 필기시험에서 또 낙방했다.

고시원 메이트 지섭(강기영)은 인성이 전화를 받지 않자 걱정했고 열쇠를 구해 문을 따고 들어갔다. 인성은 소라에게 차였다며 펑펑 울고 있었다.

인성의 여자친구 소라(조수향)는 "우리 헤어지자"며 이별을 통보한 상황이었다. 인성은 소라를 쫓아갔지만 소라는 "너는 지금 밥이 넘어가냐. 분하지도 않아? 지긋지긋하다. 한심한 새끼"라며 냉담하기만 했다.

윤시윤, 조수향이 주연을 맡은 박상훈 PD의 ‘생동성 연애’는 노량진 고시촌의 적나라한 일상을 생동감 있게 담은 드라마다. 윤시윤은 총 8번의 낙방을 경험한 경찰 공무원 준비 4년차 고시생 소인성 역을 맡았다. 어느날 생동성 실험 아르바이트에 참여한 뒤 슈퍼히어로가 된다.

100% 사전제작으로 네이버에서 부분 선공개되며 본방송 직후 네이버 웹버전이 공개된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