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4-30 21:5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박혁권 "'초인가족', '순풍' 다음…일단 재밌다" 자신

기사입력 2017.02.16 14:32


[엑스포츠뉴스 박소현 기자] 배우 박혁권이 '초인가족 2017'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16일 서울 양천구 목동 SBS사옥 13층 홀에서 SBS 새 미니드라마 '초인가족 2017'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박혁권, 박선영, 김지민, 엄효섭, 박희본, 김기리, 이호원이 참석했다. 

'초인가족 2017'로 시트콤 도전에 나선 박혁권은 유쾌한 입담으로 제작발표회 현장을 웃음으로 물들였다. 박혁권은 "'순풍산부인과'보다는 재미없다"고 조심스럽게 입을 열었다.

그는 "그런데 '순풍산부인과' 다음으로 제일 재밌는 거 같다"고 힘줘말했다. 그는 "내가 본 것 중에 제일 재밌다"고 털어놨다.

이어 "중학생 딸을 두고 있고 딸을 꾸리고 있고 주류회사에 만년 과장으로 일하는 인물"이라며 "대본에 이 시대를 큰 탈없이 살아간다는 자체가 초인이지 않을까란 내용이 있다. 그런 가족들의 이야기다. 일단 재밌다"고 힘줘 말했다. 

'초인가족 2017'은 오는 20일 오후 11시 10분 방송한다. 

sohyunpark@xportsnews.com /사진=서예진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