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6-25 01:1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엑소 수호, '낮에 뜨는 별' MV 2탄 공개…마지막 키스신 '달달'

기사입력 2017.02.16 11:04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그룹 엑소 수호(김준면)와 음악감독 정지찬이 함께 발표한 MBC 드라마 ‘우주의 별이’ OST '낮에 뜨는 별' 두번째 뮤직비디오가 공개됐다.
 
지난 10일 전격 음원을 발표한 엑소 수호와 정지찬의 '낮에 뜨는 별'의 두번째 뮤직비디오는 16일 '디즈컬(Dizcul)'과 '1theK' 등 SNS 엔터테인먼트 채널은 물론 각종 음악사이트 등을 통해 공개된 후 뜨건운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이번 뮤직비디오에는 1편이 슬픔을 표한것과는 반대로 주인공 두 사람의 기쁨과 사랑을 표현하는 장면들로 채워졌다. 포옹하는 장면과 이마에 뽀뽀를 하는 장면은 물론 둘만의 웨딩신에서 결혼 반지를 끼워주고 키스하는 장면까지 애틋한 두 사람의 사랑을 그대로 전달하고 있다.
 
정지찬이 작사 작곡 편곡은 물론 연주에도 함께한 '우주의 별이' OST는 남녀주인공의 테마곡인 엑소 수호가 부른 '낮에 뜨는 별'과 레미'가 부른 '처음 본 순간' 두 곡이다. '낮에 뜨는 별'은 피아노 선율에 맞추어 부른 엑소 수호의 감미로운 목소리가 돋보이는 노래로 후반부로 갈수록 오케스트라 사운드가 더해지는 곡이다. 2절부터 더해지는 여성보컬(feat 레미)이 더욱 애잔한 서로의  마음을 전해준다.
 
‘우주의 별이(김지현 PD)’는 오빠 팬심이 넘치는 저승사자 별이와 요절이 예상되는 가수 우주가 펼치는 시공을 초월한 감각 로맨스다. '원녀일기', ‘퐁당퐁당 LOVE’로 탄탄한 팬층을 쌓은 김지현 PD와 '우주의 별이'로 다시 만난 정지찬이기에 연출과 음악이 함께 만들어 내는 하모니에도 더욱 관심을 모았다.
 
한편 데뷔 20주년을 맞는 정지찬은 2017년 프로젝트 음원과 콘서트 등 다양한 활동을 준비 중이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스노우 뮤직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