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4-26 00:4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라스' 강형욱·신동·쇼리·남상일, 독기 품고 웃긴 네 남자(종합)

기사입력 2017.02.16 00:24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라디오스타' 독기 품은 네 남자가 웃음꽃을 피웠다.

15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독을 품은 남자들 특집으로 반려견 훈련사 강형욱, 슈퍼주니어 신동, 래퍼 쇼리, 국악인 남상일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신동은 "내가 '라디오스타' 1기 MC"라며 "많은 분들이 김희철에게 밀려서 하차한 줄 아는데 사실 김국진에게 밀려 하차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경솔주니어를 맡고 있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반려견 훈련사 강형욱은 최근 사람들이 많이 알아본다며 '연예인 마스크'를 쓰니 더 알아본다며 스타병을 고백했다. 이어 1985년 생임을 밝히며 노안으로 등극했다.

이어 강형욱과 쌍벽을 이루는 남상일의 노안 이야기가 펼쳐졌다. 남상일은 "신화 이민우와 전주예고 1기"라고 고백해 깜짝 놀라게 했다.

강형욱은 '라디오스타' MC들을 강아지에 비유했다. 김국진은 의리가 넘치지만 쉽게 다가갈 수 없는 치와와를, 윤종신은 말괄량이인데 소심한 성격을 가지고 있는 차이니스 크레스티드를, 김구라는 사납고 의심이 많은 세인트버나드를, 규현은 호기심이 많고 치근덕대는 스프링거 스파니엘로 비유해 웃음을 이끌어냈다.

이날 신동은 일각에서 불거진 결혼설에 대해 "결혼 한다고는 한 적이 없다. 상견례를 다음주에 한다고 말한 적이 있는데 취소됐다"고 밝혔다.

신동은 한복을 입고 온 남상일에 "결혼 사주를 봐달라"고 너스레를 떨었고 남상일은 "관상에 결혼이 많이 보인다"고 답했다. 이에 김구라는 "신동에게서 8번 결혼한 유퉁의 느낌이 난다"며 "결혼 많이 할 것 같다"고 농담해 웃음을 자아냈다.

남상일은 질투의 아이콘으로 등극했다. 남상일은 국악신동 송소희가 광고를 찍는 것을 보고 질투했다며 놀부 심보를 드러냈다. 이어 "남이 하면 배아플까 싶어 불교와 기독교 방송을 동시에 했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강형욱은 공원에서 강아지 훈육을 강의하며 아내를 만났다며 3일 만에 칫솔을 들고 아내의 집에 들어간 이야기를 펼쳐 놀라게 만들었다. 또 미국인 장인어른이 처음 만나 들은 질문이 "어디 강씨의 어느 공파인가"라는 질문이었다며 당황한 에피소드를 밝혔다.

쇼리와 남상일은 SBS '미운우리새끼'의 어머니들을 성대모사하며 한바탕 개인기 열전을 벌였다. 남상일은 판소리 창법으로 이은미의 '애인 있어요'를 열창해 출연진의 환호를 받았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MBC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